바로가기 메뉴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최신뉴스

증평군장애인복지관, 장애인권 영화제 성료
분류한국장애인신문 글쓴이서미경 기자 게시일2023-11-21 조회수42
(왼쪽부터) 영화 녹턴의 정관조 감독, 주인공 성호, 엄마 민서가 관객들과 대화하고 있다. (제공=증평군)
(왼쪽부터) 영화 녹턴의 정관조 감독, 주인공 성호, 엄마 민서가 관객들과 대화하고 있다. (제공=증평군)

서미경 기자 : 증평군장애인복지관(관장 정찬연)이 21일 증평군립도서관 다목적홀에서 지역주민과 함께하는 ‘장애인권 영화제’를 개최했다.

이날 영화제에는 지역주민, 장애인복지시설 이용자와 보호자, 자원봉사자, 후원자 등 10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영화 ‘녹턴’을 관람했다.

‘녹턴’은 음악에 뛰어난 재능을 가진 자폐 스펙트럼 장애가 있는 형과 형을 위해 모든 걸 바친 엄마, 그리고 그들로부터 동떨어진 동생의 갈등과 화해를 그린 11년간의 기록을 담은 다큐멘터리 영화로, 제42회 모스크바 국제영화제 최우수 다큐멘터리영화상 수상작으로 실제 인물들이 출연해 진정성 있는 감동과 잔잔한 울림을 주는 작품이다.

이날 영화제는 ▲영화소개 ▲영화관람 ▲감독 및 출연진과의 대화 순으로 진행됐으며, 특히 감독 및 출연진과의 대화는 장애인의 삶에 대한 모두의 공감을 이끈 뜻깊은 시간이었다.

정찬연 관장은 "처음으로 개최되는 장애인권 영화제가 더불어 사는 세상을 위한 장애 인식개선의 마중물이 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장애인권과 인식개선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표시

저작자표시-변경금지(BY-ND)
저작자표시-변경금지(BY-ND)

저작자와 출처 등을 표시하면 영리 목적의 이용은 가능하나, 변경 및 2차적 저작물의 작성은 허용되지 않습니다.

출처

한국장애인신문 http://www.koreadisabled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11237

총 댓글수 : 0개

전체댓글